'소개/공지'에 해당되는 글 20건

  1. 2014.11.27 세계 망중립성 연합 사이트 오픈
  2. 2014.02.17 <인터넷거버넌스를 말하다> 전자책(E-book) 출간
  3. 2014.01.08 “인터넷 거버넌스의 미래에 관한 세계 멀티스테이크홀더 회의" 1차 준비회의
  4. 2013.08.29 [보도자료] 망중립성이용자포럼, 아태지역 인터넷거버넌스포럼에서 망중립성 및 익명성에 관한 워크샵 개최
  5. 2013.07.19 [망중립성 오픈 포럼] 망중립성과 인권 - 유럽과 한국의 논의 시각
  6. 2013.06.12 [인터넷거버넌스 4차 오픈세미나] 국제 인터넷 거버넌스의 동향과 쟁점
  7. 2013.04.12 [인터넷거버넌스 3차 오픈세미나] 세계통신정책포럼(WTPF)과 시민사회의 입장
  8. 2013.03.04 <인터넷 거버넌스 2차 오픈 세미나> 국내 인터넷 거버넌스의 역사와 과제
  9. 2013.01.31 <망중립성을 말하다> 출간기념 북콘서트 개최
  10. 2013.01.07 [제1회 오픈세미나] 국제 인터넷 거버넌스와 이용자의 참여 방안

세계 망중립성 연합 사이트 오픈

|

세계 망중립성 연합 사이트 오픈 





망중립성 옹호를 기치로 19개국 35개 시민사회단체가 참여한 '세계 망중립성 연합(global net neutrality coalition)' 사이트가 어제(11월 26일) 오픈하였습니다. 

http://www.thisisnetneutrality.org


세계 망중립성 연합은 "망중립성은 네트워크서비스제공자가 모든 콘텐츠, 애플리케이션, 서비스를 차별없이 동등하게 처리함으로써 인터넷을 개방적인 플랫폼으로 유지할 것을 요구한다."는 망중립성 정의에 합의하였고, 이는 11개 언어로 번역하여 제공하고 있습니다. 


현재 미국에서도 망중립성 규제가 초미의 관심사가 되고 있고, EU에서도 통신단일시장제안과 함께 망중립성 법안이 '유럽연합위원회'에서 논의되고 있습니다. 


세계 망중립성 연합은 망중립성 옹호를 위한 전 세계 시민사회의 연대 활동을 해나갈 예정이며, 현재 각 국의 망중립성 법안 및 상황을 정리하며 비교, 분석하고 있습니다. 


한국에서는 진보네트워크센터 및 망중립성이용자포럼이 참여하고 있습니다. 


(다음은 '세계 망중립성 연합'의 보도자료입니다.) 



-----------------------------------------------------


Global coalition launches international net neutrality website


more than 35 groups from 19 countries agree on a universal definition of net

neutrality


Today a dynamic coalition of civil society organizations launched

http://www.thisisnetneutrality.org, which includes a basic, collaborative, and

universal definition of net neutrality. The diverse coalition includes more

than 35 groups from 19 countries, such as South Korea, Venezuela, Nigeria,

Kenya, India, Germany, Pakistan, the United Kingdom, Chile, Bangladesh,

Colombia, and the Netherlands.


The coalition agreed upon the following definition, which has been translated

into 11 languages, including Mandarin, Spanish, Dutch, Arabic, Korean, and

German: "Net neutrality requires that the internet be maintained as an open

platform, on which network providers treat all content, applications and

services equally, without discrimination."


This global coalition could not have come together at a more critical moment.

In the U.S., net neutrality has finally become a kitchen-table topic,

following President Obama’s breakthrough statement in which he called for the

Federal Communications Commission to pass bold rules protecting the open

internet. Meanwhile, the European Union could soon pass landmark net

neutrality legislation, with the Telecoms Single Market proposal currently

sitting with the Council of the European Union.


Josh Levy, Advocacy Director at Access, said:

“This dynamic coalition shows the importance of net neutrality to every

internet user around the world. The open internet remains a crucial driver of

education, expression, innovation, health, and creativity; every internet user

everywhere deserves equal access to this revolutionary medium.


“Advocates and decisionmakers around the world are watching the contentious

net neutrality debates in the U.S. and the EU. The decisions made in those

regions will set global precedents for how to ensure and protect a neutral,

non-discriminatory internet.”


Marianne Diaz Hernandez, director of Acceso Libre (Venezuela), said:

“Thisisnetneutrality.org is a great resource for us to show how important net

neutrality is for the preservation of freedom of speech, access to

information, and knowledge all over the world. In Venezuela, the protection of

net neutrality is essential for the preservation of civil rights and

democracy.”


Niels ten Oever, Head of Digital of Article 19, said:

“Protecting the plurality and diversity of information is fundamental to

securing the right to freedom of expression for all. Unfortunately, they are

under threat by moves to end "net neutrality" - the principle that those

controlling the internet infrastructure should not interfere or discriminate

between the types of data that travel along it.”


Floris Kreiken, Human Rights Officer at Bits of Freedom (Netherlands), said:

“Now we have a resource for the world to discover and for policy makers to

know that net neutrality matters so that they can make informed decisions

about the future of the internet.”


Claudio Ruiz, Executive Director of Derechos Digitales (Chile), said:

“This coalition understands that net neutrality is not just a technical issue

but also a fully political one. It's not just a consumers issue but a

substantive one. Chile and Peru have groundbreaking net neutrality law

provisions and the Inter-American system of human rights sees net neutrality

as a human rights issue. Its presence can guarantee fundamental rights such as

freedom of expression and privacy for citizens worldwide, and therefore its

defense has to be global.”


Mohammad Farooq of Digital Rights Foundation (Pakistan), said: “The

significance of net neutrality in Pakistan cannot be ignored. With a fledgling

infrastructure and a booming startup and entrepreneurship culture, net

neutrality has a big part to play. Net neutrality can help raise awareness

about internet censorship issues and champion the cause of internet freedom

and the right to free speech worldwide. Pakistan is still in its infancy in

terms of net neutrality, but its application is nevertheless significant and

cannot be ignored at any cost. It is a principle that advocates for the

equality of internet traffic online and no discrimination, and it encourages

innovation and creativity that will only enhance the worthiness of the

internet even further. Net neutrality is a principle that advocates for

opportunities for any netizen online irrespective of class, creed, or

culture.”


Jeremy Malcolm, Senior Global Policy Analyst at Electronic Frontier

Foundation, said:

"We love the openness and accessibility of the internet, but we worry about it

coming under threat from those who want to surround it with gates and toll

booths. In cases where market competition isn't sufficient to dispel these

threats, open internet rules can help."


Arzak Khan, director of Internet Policy Observatory (Pakistan) said:

“Internet Policy Observatory Pakistan has joined the Global Coalition for Net

Neutrality to highlight the importance of net neutrality to users and policy

makers in Pakistan. The issue of Net Neutrality is very important for internet

uses in Pakistan, as existing telecommunications law in the country, while

prohibiting “unjust discrimination” by ISPs, does not effectively enforce net

neutrality. The existing laws do not sufficiently prevent the possibility of

ISPs offering tiered services to content providers, thereby turning the

internet into a two-tiered network on which corporate content is prioritized

over other content. Net neutrality means that every site on the internet runs

on the same speed. That way, startups in Pakistan and other countries can

compete with big Internet giants like Facebook, Twitter, and Google.”


Sarah Clarke, Advocacy and Policy Officer at PEN International, said:

“An open internet is essential to ensuring the unhampered transmission of

ideas between peoples around the world, the central mission of PEN. Free

access to an open  internet--now the most important medium for the

transmission of ideas--is an integral part of freedom of expression and must

be maintained in the face of moves to restrict access to serve narrow

interests.”


Carolina Rossini, Vice President of International Policy at Public Knowledge,

said:

"Public Knowledge is proud to support the global initiative,

thisisnetneutrality.org. Net neutrality is important for all of the world's

internet users, and it is just as essential for countries with robust internet

infrastructure as it is for those still building infrastructure. Being able to

find common ground on net neutrality with organizations in North America,

Europe, South America, Africa, Asia-Pacific, and the Middle East and North

Africa helps demonstrate the need for us to continue fighting for strong net

neutrality principles at home and help our partners abroad.

Thisisnetneutrality.org will be an important resource hub for internet users

and policymakers from the United States and around the world to understand net

neutrality and make informed decisions on behalf of the open internet."


For more information or press inquiries, please contact Josh Levy at

press@accessnow.org or call +1-888-414-0100 ext 703.


Members of the Global Net Neutrality Coalition:


Access (Global)

Acceso Libre (Venezuela)

ACUI (Colombia)

Article 19 (Global)

Bangladesh NGOs Network for Radio & Communication (Bangladesh)

Bits of Freedom (Netherlands)

CC Meta (France)

CELE (Argentina)

Date Roads Foundation (US)

Derechos Digitales (Chile)

Digitale Gesselschaft (Germany)

Digital Rights Foundation (Pakistan)

EDRi (Europe)

Electronic Frontier Foundation (Global)

Free Press (US)

Fundación vía Libre (Argentina)

Internet Policy Observatory (Pakistan)

Initiative für Netzfreiheit (Europe)

Internet Ecosystem Alliance (Switzerland)

IT for Change (India)

Jinbonet (Korea)

Just Net Coalition (Global)

KiCTAnet (Kenya)

La Quadrature du Net (France)

Network Neutrality User Forum of Korea (Korea)

OpenMedia International (Global)

Paradigm Initiative (Nigeria)

PEN International (Global)

Public Knowledge (US)

Open Technology Institute (US)

Social Media Exchange (MENA)

Software Freedom Law Center (US)

Venezuela Inteligente (Venezuela)

Web We Want (Global)

Witness (Global)


For more information or press inquiries, please contact Josh Levy at

press@accessnow.org or call +1-888-414-0100 ext 703.

TRACKBACK :0 And COMMENT :0

<인터넷거버넌스를 말하다> 전자책(E-book) 출간

|

<인터넷거버넌스를 말하다> 전자책(E-book) 출간 


"인터넷의 발전과정을 되돌아보면, 대략 10년에서 15년에 한 번씩 커다란 도약이 있었습니다....2012년 국제전기통신세계회의 WCIT(World Conference on International Telecommunications)를 시작으로 인터넷 조율의 미래에 관한 몬테비데오 선언과 2014년에 브라질에서 개최될 ‘인터넷 거버넌스의 미래에 관한 세계 멀티스테이크홀더 회의 (Global Multistakeholder Meeting on the Future of Internet Governance)’ 등이 이어지며 인터넷이 또 한 번 도약할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되고 있습니다. 이러한 시기에 인터넷 거버넌스에 대한 건실한 보고서가 출간되는 것은 매우 시기적절한 일입니다." (책을 펴내며, 전길남) 



망중립성이용자포럼은 2013년 초 <망중립성을 말하다>(블로터앤미디어, 2013) 출간에 이어, 두번째 책인 <인터넷거버넌스를 말하다>를 출간하게 되었습니다. 


지난 2012년 말 국제전기통신세계회의(WCIT)를 계기로 국내에서도 인터넷거버넌스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습니다. 망중립성이용자포럼은 지난 해 4차례의 오픈 세미나를 개최하여 세계 인터넷거버넌스의 현황에 대해 알리려 노력했고, 9월에 한국에서 개최된 아태지역 인터넷거버넌스포럼, 10월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개최된 세계 인터넷거버넌스포럼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하였습니다. 


그러나 아직 인터넷거버넌스의 개념이 국내에는 많이 생소합니다. 세계 인터넷거버넌스 과정에 대한 참여도 많지 않습니다. 한국의 인터넷 인프라는 발전해있지만, 인터넷과 관련된 규칙과 공공정책이 어떤 원칙에 의해서, 누구의 참여를 통해서, 어떻게 결정해야 하는지에 대해서는 우물안 개구리와 같았는지도 모릅니다. 이 책이 세계 인터넷거버넌스에 대한 관심과 이해를 높이고, 한국의 참여자들이 세계적인 인터넷 관련 공공정책 수립 과정에 더욱 기여할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기를 바랍니다. 



※ <인터넷거버넌스를 말하다>는 전자책(E-book) 형태로 무료로 배포됩니다. 

알라딘, YES24, T-store, 리디북스, BOOKCUBE 등에서 다운로드 받으실 수 있습니다. 

(애플 iBook 도 준비 중에 있습니다.) 




※ E-book 제작 : 전자책나무 http://shade.epubtree.com/9791185532028/

※ PDF 파일로도 다운받으실 수 있습니다.

IG_Report(E-book)(final).pdf


※ 문의 : 오병일 (진보네트워크센터, 02-774-4551)


<목차> 


책을 펴내며 


제1부 인터넷 거버넌스란 무엇인가 

- 인터넷 거버넌스와 전문성의 정치 / 김지연 

- 인터넷 거버넌스 모델로서의 멀티스테이크홀더 / 이영음 

- 디지털 냉전론과 인터넷 거버넌스 / 김재연 

- 인권적 관점에서 본 인터넷 거버넌스 / 박성훈 


제2부 인터넷 거버넌스, 무엇이 문제인가 

- 글로벌 거버넌스 공론장으로서의 IGF의 의미 / 박지환 

- 한국 내 인터넷 거버넌스 형성과 인터넷주소에 관한 법률 / 윤복남 

- 미국/영국 정보기관의 무차별 정보수집행위: 인터넷과 법치주의의 위기 / 김기창 

- 망중립성 거버넌스 / 매티스 반 베르겐 

- 인터넷 거버넌스와 이용자 / 김보라미 


제3부 인터넷 거버넌스, 어디로 갈 것인가 

- ITU WCIT의 위협 분석 / 밀튼 뮬러 

- 국가 시대의 인터넷 자유 / 제레미 말콤 

- 인터넷 거버넌스 : 멀티스테이크홀더 과정에서 시민사회와의 협력강화 / 조이 리디코트 

- ‘강화된 협력’과 국제 인터넷 거버넌스의 미래 / 오병일 





TRACKBACK :0 And COMMENT :0

“인터넷 거버넌스의 미래에 관한 세계 멀티스테이크홀더 회의" 1차 준비회의

|

“인터넷 거버넌스의 미래에 관한 세계 멀티스테이크홀더 회의" 1차 준비회의 




2014년은 글로벌 인터넷 거버넌스의 역사에서 전환점이 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습니다. 유엔 차원에서는 2003년, 2005년 개최되었던 ‘정보사회 세계정상회의' 이후 10년의 평가가 진행되고, 현재 거버넌스 체제의 문제점을 진단하고 향후 방향을 제시하는 ‘강화된 협력'(Enhanced Cooperation) 워킹그룹의 보고서가 제출될 예정입니다. 연말에는 전기통신연합(ITU) 전권회의가 부산에서 개최되기도 합니다. 


올해 4월 23~24일, 브라질 상파올로에서 개최될 예정인 ‘인터넷 거버넌스의 미래에 관한 세계 멀티스테이크홀더 회의’ 역시 미래 인터넷 거버넌스를 위한 논의에서 중요한 계기가 될 것으로 보입니다. 작년 미국 국가안보국(NSA)의 인터넷 대량감청에 대한 폭로는 전 세계 인터넷 커뮤니티에 큰 충격을 주었고, 향후 인터넷 거버넌스 지형에도 많은 영향을 줄 것으로 예상됩니다. 국제인터넷주소관리기구(ICANN)와 브라질 정부의 공동 제안으로 개최되는 이 회의는 정부 뿐만 아니라, 기업, 시민사회, 기술 커뮤니티, 학계 등 다양한 이해당사자의 참여 속에서 글로벌 인터넷 거버넌스의 원칙 및 향후 로드맵 등을 채택할 것입니다.  


한국에서도 글로벌 인터넷 거버넌스 논의에 적극 참여할 필요가 있으며, 이에 ‘인터넷 거버넌스의 미래에 관한 세계 멀티스테이크홀더 회의’의 의미와 이를 둘러싼 국제 정세를 짚어보고, 이에 어떻게 대응하고 참여할 것인지 논의하는 준비회의를 갖고자 합니다. 관심있는 분들의 많은 참여 바랍니다. 



▣ 일시 : 2014년 1월 16일(목) 2시-4시 

▣ 장소 : 스페이스 노아 위미디어랩 (시청 근처) http://www.spacenoah.net/?page_id=1223

▣ 주최 : 망중립성 이용자포럼 


** 이 회의는 인터넷으로 생중계될 예정입니다. 아래 주소로 접속하시면 됩니다. 

http://ustre.am/18WLg

** 현장 참여가 힘드신 분들은 원격으로 참여하실 수 있습니다. 원격회의는 Google+로 진행되며, Skype와 유선전화를 대체 수단으로 준비할 예정입니다. 원격회의 참석을 원하시는 분들은 미리 신청해주시기 바랍니다. 다음과 같은 정보가 필요합니다. 

Google+ ID, Skype ID, 연결가능한 유선 전화번호

(담당 : 안정배, anjungbae1@gmail.com) 



<회의 순서> 


사회 : 김보라미 (망중립성이용자포럼, 변호사)


1. 브라질 회의 (인터넷 거버넌스의 미래에 관한 세계 멀티스테이크홀더 회의) 배경 설명 : 전응휘 (오픈넷 이사장) 

- UN 총회에서의 브라질 대통령 연설 

- 몬테비데오 선언 

- ICANN CEO의 브라질 방문, 인터넷 거버넌스 회의 제안 


2. 브라질 회의 개요 및 진행상황  : 오병일  (진보네트워크센터 활동가) 

- 회의 개요, 목적, 결과물, 절차 및 현재 진행상황 


brazil_intro.pdf


3. 브라질 회의 대응 및 참여 방안 / 최광희 (KISA 정책기획팀 팀장) 


140116_kisa.pptx


4. 관련 동향 공유 

- ECIR Workshop (2014.1.6-7) / 전길남 (한국과학기술원 교수, 사이버커먼스)


5. 참여방안 토론 

- 한국에서의 참여자 : 정부, 시민사회, 기업 

- 브라질 회의의 결과 및 이후 전망 (1net, 인터넷거버넌스포럼, ‘강화된 협력' 워킹그룹, ITU 전권회의 등) 

- 한국 참여자의 기여 방안 


6. 기타 안건 및 향후 일정 

- 2, 3차 준비회의 논의 


관련 자료 

[1] 배경설명 참고: http://act.jinbo.net/drupal/node/7702

[2] 브라질 대통령 UN 연설 : http://gadebate.un.org/sites/default/files/gastatements/68/BR_en.pdf

(유튜브) https://www.youtube.com/watch?v=lhcKqJKtaPg 

[3] 몬테비데오 선언 : http://www.iab.org/documents/correspondence-reports-documents/2013-2/montevideo-statement-on-the-future-of-internet-cooperation/

[4] 인터넷 거버넌스의 미래에 관한 세계 멀티스테이크홀더 회의(Global Multistakeholder Meeting on the Future of Internet Governance) 홈페이지 : http://brmeeting.br/

[5] 1Net 홈페이지 (1Net은 인터넷 기술커뮤니티의 주도하에, 기술, 학계, 시민사회, 기업 등 비정부 이해당사자들 사이의 논의를 위해 만든 네트워커) http://1net.org/

[6] UN '강화된 협력' 워킹그룹 (Working Group on Enhanced Cooperation) http://unctad.org/en/Pages/CSTD/WGEC.aspx

[7] ICANN High Level Panel on the Future of Global Internet Cooperation and Governance Mechanisms : http://www.icann.org/en/news/announcements/announcement-2-17nov13-en.htm

(런던 1차 회의) http://www.icann.org/en/news/announcements/announcement-13dec13-en.htm

[8] Wolfgang Kleinwachter,, Internet Governance Outlook 2014: Good News, Bad News, No News? http://www.circleid.com/posts/20131231_internet_governance_outlook_2014_good_news_bad_news_no_news/

[9] 인터넷 거버넌스 워킹그룹 보고서 (2005) WGIG, Report of Working Group on Internet Governance 

http://www.wgig.org/WGIG-Report.html

[10] 정보사회세계정상회의(WSIS) 튀니스 어젠더 http://www.itu.int/wsis/docs2/tunis/off/6rev1.html

[11] ECIR 워크샵 : http://ecir2014.org/workshops/

[12] 망중립성이용자포럼 : http://nnforum.kr

[13] CyberCommons.kr https://sites.google.com/site/cybercommonskr/


TRACKBACK :0 And COMMENT :0

[보도자료] 망중립성이용자포럼, 아태지역 인터넷거버넌스포럼에서 망중립성 및 익명성에 관한 워크샵 개최

|

망중립성이용자포럼,
아태지역 인터넷거버넌스포럼에서
망중립성 및 익명성에 관한 워크샵 개최 
 

 
오는 2013년 9월 4일(수)~6일(금), 한국뉴욕주립대학교(인천 송도)에서 아태지역 인터넷거버넌스포럼(AprIGF)이 개최됩니다.
 
인터넷거버넌스포럼(Intnernet Governance Forum)은 정부, 기업, 시민사회, 학계 등 다양한 참여자들이 모여, 인터넷의 확산과 개발, 인터넷주소자원의 관리, 표현의 자유나 프라이버시와 같은 인터넷 권리, 사이버 범죄와 보안 등 인터넷 관련 공공정책 이슈를 논의하는 공간입니다. 지난 2003년, 2005년 UN 주최로 개최되었던 정보사회세계정상회의(WSIS)의 결과 중 하나로서, 2006년 아테네에서 개최된 포럼을 시작으로 지역을 달리하며 매해 개최되고 있다. 올해는 10월 22일-25일,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8차 포럼이 개최될 예정입니다. 
 
인터넷거버넌스포럼은 각 지역이나 국가 단위에서도 개최되고 있습니다. 아태지역 인터넷거버넌스포럼은 2010년 홍콩에서 처음 개최되었으며, 2011년 싱가포르, 2012년 도쿄에 이어, 올해 서울(행사 장소는 인천 송도 한국뉴욕주립대학교)에서 4회 포럼이 열리게 된 것입니다. 이번 포럼에서는 다자간 협의모델, 개방성, 접근성, 보안 등 4개의 주제 영역에서 약 20여개의 워크샵이 개최됩니다. 각 워크샵에는 동시통역이 제공되며, 인터넷을 통해서도 생중계될 예정입니다. 
 
망중립성이용자포럼은 이번 인터넷거버넌스포럼에 '아시아지역에서의 망중립성', '사이버 공간에서의 사용자 아이덴티티와 익명성' 등 두 개의 워크샵을 제안하여 해외 참여자들과 토론할 예정입니다. 또한, 10월에 발리에서 열리는 인터넷거버넌스포럼에도 참여하여 해외 시민사회 활동가들과의 협력을 강화할 예정입니다.
 
많은 분들의 관심과 참여 바랍니다. 


 
[워크샵] 아시아지역에서의 망중립성
 
◇ 일시 : 2013. 9. 5(목) 오전 9시 30분 - 11시 
◇ 장소 : 한국뉴욕주립대학교(인천 송도) Room1 
 
◇ 사회 : 이주미 아이주 (Izumi Aizu, Institute for HyperNetwork Society)
◇ 발표자 : 
 
오병일 (진보네트워크센터) 
토시야 지추미 (Toshiya Jituzumi, 큐슈대학교 경제학 교수) 
제레미 말콤 (Jeremy Malcolm, 국제소비자연맹 수석정책담당)
안자 코박스 (Anja Kovacs, 인터넷민주주의프로젝트) 
밀턴 뮬러 (Milton L. Mueller, 시라큐스대학 정보사회학 교수)
 
[워크샵] 사이버공간에서의 사용자 아이덴티티와 익명성
 
◇ 일시 : 2013. 9. 5(목) 오전 11시 30분 - 1시 
◇ 장소 : 한국뉴욕주립대학교(인천 송도) Room1 
 
◇ 사회 : 이항우 (충북대 사회학 교수)
◇ 발표자 : 
 
박경신 (고려대 법대 교수, 오픈넷 이사) 
샤쟈드 아매드 (Shahzad Ahmad, Bytes for all Pakistan)
하마다 타다히사(Hamada Tadahisa, JCAFE)
이진규 (네이버)
 
* 아태지역 인터넷거버넌스포럼 홈페이지 http://2013.rigf.asia/ko/
* 인터넷거버넌스포럼 홈페이지 http://www.intgovforum.org


TRACKBACK :0 And COMMENT :0

[망중립성 오픈 포럼] 망중립성과 인권 - 유럽과 한국의 논의 시각

|



[망중립성 오픈 포럼] 망중립성과 인권 - 유럽과 한국의 논의 시각 



지난 해 ‘보이스톡'을 계기로 뜨겁게 전개되었던 망중립성 논란은 여전히 현재 진행형입니다. 미래창조과학부는 망중립성을 보장할 가시적인 조치를 아직 취하지 않고 있는 가운데, 최근에 ‘트래픽 가이드라인'을 만들기 위한 전문가 회의를 개최한 바 있습니다. 


국내 망중립성 논쟁 과정에서 미국, 유럽 등 해외 사례들이 간혹 소개되었지만, 정확한 맥락의 제공없이 왜곡되는 경우도 많았습니다. 이에 유럽에서 망중립성을 연구한 전문가를 초청하여 유럽에서의 망중립성 상황에 대해 들어보는 자리를 마련하였습니다. 매티스 반 베르겐씨는 망중립성 법안을 최초로 입법화한 네덜란드의 전문가로서, 현재 망중립성과 관련한 유럽 위원회 차원의 보고서 작업에도 함께 하고 있습니다. 네덜란드에서 망중립성을 입법화한 배경과 그 효과는 어떠한지, 유럽연합 차원의 논의는 어떻게 전개되고 있는지 등에 대해 좀 더 정확한 정보를 제공할 수 있는 계기가 되리라 생각합니다. 특히, 유럽인권협약이 네덜란드의 망중립성 법안에 어떤 영향을 미쳤는지에 대한 설명을 통해 인권적 시각으로 망중립성 이슈를 조명해보는 자리가 될 것입니다. 


많은 분들의 관심과 참여 바랍니다. 



◇ 주최 : 망중립성이용자포럼, 국가인권위원회 

◇ 일시 : 2013. 7. 25(목) 오전 10시 - 1시 

◇ 장소 : 경실련 강당 


◇ 사회 : 김보라미 (변호사, 망중립성이용자포럼) 

◇ 발표자 : 매티스 반 베르겐 (Matthijs van Bergen) 



* 매티스 반 베르겐은 ICTRecht 법률자문으로 일하고 있으며, 네덜란드 시민단체인 Bits of Freedom 에서도 활동하고 있습니다. 최근에는 인권적 관점에서, 망중립성 보호를 위한 법과 정책과 관련한 유럽 위원회(a Council of Europe) 보고서 작업에 함께 하고 있습니다. 

* 순차통역이 제공됩니다. 

* 망중립성이용자포럼 홈페이지(http://nnforum.kr)를 통해서 인터넷 생중계될 예정입니다. 


◇ 문의 

진보넷 오병일 활동가 (02-774-4551, antiropy@gmail.com) 



망 중립성 이용자 포럼(http://nnforum.kr)


경실련, 경제민주화2030연대, 민주언론시민연합, 민주주의법학연구회, 언론개혁시민연대, 인터넷주인찾기, 

진보네트워크센터, 오픈넷, 참여연대, 한국여성민우회 미디어운동본부, 함께하는 시민행동

TRACKBACK :0 And COMMENT :0

[인터넷거버넌스 4차 오픈세미나] 국제 인터넷 거버넌스의 동향과 쟁점

|


** 인터넷 생방송

http://www.ustream.tv/channel/%EA%B2%BD%EC%8B%A4%EB%A0%A8


[인터넷 거버넌스 4차 오픈 세미나] 국제 인터넷 거버넌스의 동향과 쟁점


<망중립성 이용자포럼>이 '인터넷거버넌스 4차 오픈세미나'를 개최합니다. 이번 오픈 세미나는 1, 2부로 진행이 됩니다. 


1부에서는 올해 10월 17일-18일, 서울에서 개최되는 '서울 사이버스페이스 총회 2013'에 대해서 논의합니다. 런던, 부다페스트에 이어 서울에서 3번째 회의가 열리게 된 '사이버스페이스 총회'는 특히 사이버 보안(security) 이슈를 다루게 되며, 세계 각 국 정부, 기업, 시민사회에서 참여할 예정입니다. 외교부 산하의 사이버스페이스 총회 준비기획단의 김성훈님이 회의의 전반적인 개요와 준비상황에 대해 발표를 하실 예정이며, 이 회의가 국제 인터넷 거버넌스 맥락에서 어떠한 의미가 있는지, 이에 어떻게 참여할 것인지 등에 대해 토론할 예정입니다. 


2부는 국제 인터넷 거버넌스의 동향과 쟁점을 다룹니다. 지난 1차~3차, 오픈 세미나를 통해 우리는 인터넷 거버넌스의 개념, 역사, 관련 기구, 쟁점 등을 검토한 바 있습니다. 지난 ITU WCIT 회의와 WTPF 회의를 통해 표출된 국가간, 이해당사자간 긴장과 대립도 확인할 수 있었고, 올바른 인터넷 거버넌스의 모델과 시민사회의 참여 방안도 논의했습니다. 이번 오픈 세미나에서는 ICANN/ITU를 중심으로 인터넷 거버넌스의 쟁점과 이를 어떤 관점에서 이해할 것인지에 대해 다시한번 정리해보는 계기를 갖고자 합니다. 


관심있으신 분들의 많은 참여 바랍니다. 



◇ 주최 : 망 중립성 이용자 포럼, 한국인터넷정보학회 오픈 인터넷거버넌스 연구회

◇ 일시 : 2013년 6월 20일(목) 오전 10시 - 12시 30분 

◇ 장소 : 경실련 강당  (약도)

◇ 참가비 : 무료


◇ 순서 


사회 : 김보라미 (변호사, 망중립성이용자포럼) 


10:00 - 11:10 : [1부] 서울 사이버스페이스 총회의 개요 및 의의

- 발제 : 서울 사이버스페이스 총회 개요 및 진행상황 / 김성훈 (서울 사이버스페이스 총회 준비기획단 의제팀) 

- 지정토론 : 박지환 (변호사, 망중립성이용자포럼)


11:20 - 12:30 : [2부] 국제 인터넷 거버넌스의 쟁점

- 발제 : ITU / ICANN 논의 쟁점 - 어떻게 볼 것인가? / 이영음 (한국방송통신대 교수, KIGA 주소인프라분과 위원장) 

- 지정토론 : 박재천 (인하대 교수, KIGA 위원장)



◇ 참고 


* 서울 사이버스페이스 총회 2013 : http://www.seoulcyber2013.kr/index.html

* <1차 세미나> 국제 인터넷 거버넌스와 이용자의 참여 방안  : http://nnforum.kr/59

* <2차 세미나> 국내 인터넷 거버넌스의 역사와 과제 : http://nnforum.kr/63

* <3차 세미나> 세계통신정책포럼(WTPF)과 시민사회의 입장 http://nnforum.kr/66 


◇ 문의 

진보넷 오병일 활동가 (02-774-4551, antiropy@gmail.com) 



망 중립성 이용자 포럼(http://nnforum.kr)


경실련, 민주언론시민연합, 민주주의법학연구회, 언론개혁시민연대, 인터넷주인찾기, 진보네트워크센터, 오픈넷, 

참여연대, 청년경제민주화연대, 한국여성민우회 미디어운동본부, 함께하는 시민행동







TRACKBACK :0 And COMMENT :0

[인터넷거버넌스 3차 오픈세미나] 세계통신정책포럼(WTPF)과 시민사회의 입장

|


WTPF-antiropy.pdf


2012-03-글로벌_인터넷_거버넌스_논의_구조에서_WTPF회의_대응책 (이영음).docx





발제 : 오병일 



토론 : 장혜영




토론 : 이영음 



자유토론 


[인터넷거버넌스 3차 오픈세미나] 세계통신정책포럼(WTPF)과 시민사회의 입장 



<망중립성 이용자포럼>이 '인터넷거버넌스 3차 오픈세미나'를 개최합니다. 3차 세미나의 주제는 '세계통신정책포럼(WTPF)과 시민사회의 입장'입니다. 


올해 5월 14-16일, 스위스 제네바에서는 5회 세계통신정책포럼(WTPF)이 열립니다. WTPF에서 논의되는 결과물이 조약처럼 각 국에 어떠한 강제력을 갖는 것은 아니지만, 인터넷 거버넌스와 관련된 세계전기통신연합(ITU)의 향후 논의와 결정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기반이 될 수 있기 때문에 주목됩니다. 한국 정부도 WTPF와 관련된 작업반을 꾸려 논의를 하고 있고, 5월 초에는 다양한 이해당사자들의 의견을 모으는 토론회도 예정되어 있다고 합니다. 


하지만 국내 시민사회는 WTPF가 무엇인지, 그 의미가 무엇인지에 대해 아직 많이 알고 있지 못합니다. 이번 3차 오픈세미나를 통해 WTPF가 무엇인지, 국내외 인터넷 거버넌스에 어떠한 영향을 미칠 것인지, 시민사회는 어떠한 입장을 가질 것인지 등에 대해 차분히 논의해보았으면 합니다. 관심있으신 분들의 많은 참여 바랍니다. 



◇ 주최 : 망 중립성 이용자 포럼, 한국인터넷정보학회 오픈 인터넷거버넌스 연구회

◇ 일시 : 2013년 4월 18일(목) 오후 2시 - 4시

◇ 장소 : 경실련 강당  (약도)

◇ 참가비 : 무료


◇ 순서 

- 사회 : 김기창 (고려대 교수, 오픈넷 이사) 


- 2:00 - 2:30 : 발제 - 오병일 (진보네트워크센터 활동가) 


- 2:30 - 3:00 : 지정토론 

이영음 (한국방송통신대 교수, KIGA 주소인프라분과 위원장) 

해멍 (오픈넷 활동가) 


- 3:00 - 4:00 : 자유토론 


◇ 참고 


* 제5회 세계정보통신포럼(WTPF) : http://www.itu.int/en/wtpf-13/Pages/default.aspx

* <1차 세미나> 국제 인터넷 거버넌스와 이용자의 참여 방안  : http://nnforum.kr/59

* <2차 세미나> 국내 인터넷 거버넌스의 역사와 과제 : http://nnforum.kr/63


◇ 문의 

경실련 윤철한 시민권익센터 국장 02-3673-2146

raid1427@gmail.com



망 중립성 이용자 포럼(http://nnforum.kr)

경실련, 민주언론시민연합, 민주주의법학연구회, 언론개혁시민연대, 인터넷주인찾기, 진보네트워크센터, 오픈넷, 참여연대, 청년경제민주화연대, 한국여성민우회 미디어운동본부, 함께하는 시민행동

TRACKBACK :0 And COMMENT :0

<인터넷 거버넌스 2차 오픈 세미나> 국내 인터넷 거버넌스의 역사와 과제

|

윤복남 변호사 발제문 

ig Korea - yun 20130311.pptx








윤복남 변호사님 발제 영상



방송통신위원회 김도환 사무관, 남희섭 오픈넷 상임이사 지정토론 



황인표 KISA 도메인팀장 지정토론 



자유토론 






[제2회 오픈세미나] 국내 인터넷 거버넌스의 역사와 과제

 

<망중립성 이용자포럼>은 지난 1월 11일(금) 오후 2시~6시, 건국대학교 산학협동관 608호에서 '[오픈세미나] 국제 인터넷 거버넌스와 이용자의 참여 방안'를 개최한 바 있습니다. 이 세미나에는 학계, 업계, 정부, 시민사회 등 여러 영역에서 많은 분들이 참석하셔서 국내외 인터넷 거버넌스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음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망중립성 이용자포럼>은 일련의 오픈 세미나 개최를 통해 인터넷 거버넌스에 대한 동향과 경험을 공유하고, 이용자의 실질적인 정책 참여를 활성화할 계획입니다.

 

2차 오픈세미나의 주제는 '국내 인터넷 거버넌스의 역사와 과제'입니다. 지난 1차 오픈 세미나에서 소개된 바와 같이, 국내의 인터넷 거버넌스도 상당히 오랜 역사를 가지고 있고 많은 우여곡절을 겪었습니다. 그러나 그동안 국내 인터넷 거버넌스에 대한 이용자의 참여는 상당히 제한적이었던 것도 사실입니다. 그 원인이 무엇이며 어떻게 극복할 것인지에 대한 정확한 평가와 반성이 이루어지지 않는다면, 보다 민주적인 인터넷 거버넌스를 위한 향후 전망도 밝지 않을 것입니다. 이번 2차 세미나를 통해서 평가를 제대로 하고, 정부, 업계, 시민사회 등 각 주체들이 어떠한 변화를 모색해야 하는지 함께 고민해보았으면 합니다.

 

◇ 주최 : 망 중립성 이용자 포럼, 한국인터넷정보학회 오픈 인터넷거버넌스 연구회

◇ 일시 : 2013년 3월 13일(수) 오후 3시 - 6시

◇ 장소 : 경실련 강당 (약도)

◇ 참가비 : 무료

 

◇ 순서

- 사회 : 우지숙 (교수, 서울대학교 행정대학원)

 

- 3:00 ~ 3:30 : 발제 - 윤복남(법무법인(유) 한결 변호사, 한국인터넷거버넌스협의회 주소인프라분과 위원)

 

- 3:30 ~ 4:10 : 지정토론

. 김도환 (방송통신위원회 사무관)

. 남희섭 (오픈넷 상임이사)

. 황인표 (한국인터넷진흥원 도메인팀장)

 

- 4:10 ~ 4:20 : 휴식

- 4:20 ~ 6:00 : 자유토론

 

◇ 문의

- 오병일 진보네트워크센터 활동가 02-774-4551, 010-2213-9199,

antiropy@gmail.com

 

망 중립성 이용자 포럼(http://nnforum.kr)

경실련, 민주언론시민연합, 민주주의법학연구회, 언론개혁시민연대, 인터넷주인찾기, 진보네트워크센터, 오픈넷, 참여연대, 청년경제민주화연대, 한국여성민우회 미디어운동본부, 함께하는 시민행동



TRACKBACK :0 And COMMENT :0

<망중립성을 말하다> 출간기념 북콘서트 개최

|



 

<망중립성을 말하다> 출간기념 북콘서트 개최


망중립성, 이용자를 찾아 나서다.

2013년 2월 5일(화) 오후5시, 합정동 카페‘벼레별씨’

 


 


스마트폰으로 하루를 시작하는 당신을 위한 책, 

이용자 관점에서 망중립성을 풀어낸 의미 있는 책,

<망중립성을 말하다>

 

 

“태어나면서부터 체험으로 터득한 삶의 공간인 인터넷은 내게는 공기처럼 당연히 주어진 것이었다. 공기가 없어져 삶 자체가 위협받는다는 생각을 해본 적이 없듯이 몇몇 기업에 의해 인터넷이 억압받을 수 있다고는 상상할 수 없었다. 특히, 보이스톡 차단이며 개인정보 유출 등의 사건들이 비슷한 시기에 터지면서 왜 이런 일들이 벌어지는지 궁금해졌다.” (서문 중)

 

“망 중립성 이용자 포럼”은 오는 2월 5일(화) 오후5시, 합정동‘벼레별씨’에서 <망중립성을 말하다> 출간을 기념하는 '북 콘서트'를 개최한다. 이번 출간은 인터넷을 인터넷답게 만드는 원칙인 망중립성을 정부나 기업이 아닌, 이용자와 시민사회의 관점에서 풀어낸 노력이라는 점에서 그 의의가 크다.

 

지난 2012년, KT의 삼성스마트TV 차단 사건이 불거지고 카카오의‘보이스톡’차단이 큰 이슈가 되며 알려진 망중립성은 이제껏 일반 대중에게는 소위‘업계 이슈’로 간주되어왔다. 이 책은 그러한 인식에 정면으로 고개를 가로젓는다. 망중립성은 SKT, KT, LG U+ 등 통신사나 삼성, 애플만의 이슈가 아니라 스마트폰과 하루를 시작하고 마치는 이용자 모두의 이야기이다.

 

책은 망중립성에 대한 일반 독자들의 흥미와 이해를 십분 고려해 쓰였다. 각기 다른 분야에서 활발히 활동해온 저자들이 각 챕터의 원고를 담당했고, 거기에 젊은 작업자들이 독자의 이해를 돕기 위한 만화와 일러스트레이션을 더했다. 책의 디자인 또한 포럼에 참여하는 젊은 디자이너가 담당했다.

 

한국 인터넷의 아버지라고 불리는 전길남 카이스트 명예교수“특히 이 책이 시민사회와 이용자의 관점에서 쓰여졌다는 사실은 고무적이다”라고 평가했다. 또한 최근 저작권 삼진아웃제 폐지를 골자로 하는 저작권법 개정안을 발의한 최재천 민주통합당 의원은 “이 책은 그동안 망중립성 논의에서 소외되었던 시민사회와 이용자의 목소리를 담아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고 말했다. 두 사람은 ‘북 콘서트’에서 축사를 할 예정이다.

 

_행사명 <망중립성을 말하다> 출간 기념 북콘서트

_주 최 망중립성 이용자포럼, 블로터닷넷

_일 시 2013년 2월 5일(화) / 오후 5시∼7시

_장 소 합정동 카페 “벼레별씨”(전화번호 : 070-7764-2361)

_프로그램 <망중립성 이용자포럼> 오프닝 영상

               여는 말 (블로터닷넷 김상범 대표)

              축사 (전길남 박사 / 최재천 의원)

              책 소개 키노트 : <망중립성을 말하다>

              저자 이그나잇 (저자 일동)

              참석자 자유 이그나잇 및 저자 사인회

 

○ 망 중립성 이용자 포럼은?

11개 시민단체가 망중립성에 대한 합리적이고 이용자 친화적인 논의를 위하여 창립한 수평적 포럼으로 통신요금과 통신정책 등 망중립성과 관련된 다양한 주제로 지속적인 포럼을 개최하며, 포럼에서 논의된 내용을 토대로 정책제안, 입법청원 등 이용자 중심의 망중립성 정책의 마련을 위한 다양한 활동 전개하고 있다.

 

○ 망중립성이란?

망중립성이란 통신망을 소유한 망 사업자가 그 망에서 오가는 모든 데이터를 부당하게 차별하거나 차단해서는 안 된다는 인터넷 디자인 제1원칙이다.

 

※ 문의 : 김귤희 망중립성 이용자포럼 활동가 010-4727-1643 / hhhmars@gmail.com

 

 

 

망중립성 이용자포럼

 

경실련, 민주언론시민연합, 민주주의법학연구회, 언론개혁시민연대, 인터넷주인찾기, 진보넷,

오픈넷, 참여연대, 청년경제민주화연대, 한국여성민우회 미디어운동본부, 함께하는 시민행동

 

 





TRACKBACK :0 And COMMENT :0

[제1회 오픈세미나] 국제 인터넷 거버넌스와 이용자의 참여 방안

|

이동만 교수 발제문 및 영상


ig-lee.pptx



전응휘 이사 토론문  및 영상




김재연 활동가 토론문 및 영상


오픈 인터넷 거버넌스 토론문_20130108_김재연.doc




자유토론 영상









>> 온라인 참가신청 <<



[제1회 오픈세미나] 국제 인터넷 거버넌스와 이용자의 참여 방안

 

경실련, 민주언론시민연합, 언론개혁시민연대, 오픈웹, 인터넷주인찾기, 진보네트워크센터, 참여연대, 청년경제민주화연대, 한국여성민우회 미디어운동본부, 함께하는 시민행동이 참여하고 있는 <망 중립성 이용자포럼>은 1월 11일(금) 오후 2시~6시, 건국대학교 산학협동관 608호에서 '[오픈세미나] 국제 인터넷 거버넌스와 이용자의 참여 방안'를 개최합니다.

 

지난 12월 14일, 두바이에서 개최된 국제전기통신연합(ITU) 국제전기통신세계회의(WCIT)에서 국제전기통신규칙(ITRs) 개정안이 만들어졌습니다. 그러나 이 개정안에 대해 미국, 유럽, 일본 등 주요 선진국들은 서명을 거부했습니다. 회의 내내 논란이 되었던 것은 인터넷 관련 조항을 개정안에 포함을 시킬 것인지, 즉 ITU에 인터넷에 대한 규제 권한을 부여할 것인지였습니다. 망중립성, 주소자원정책 등 첨예한 쟁점들은 결국 포함이 되지 않았지만, 보안(Security), 스팸 등 인터넷과 연결될 수 있는 조항들이 포함되었습니다. 한국의 대표단은 이 개정안에 서명함으로써 인터넷 국가규제에 찬성하는 듯한 입장을 취했습니다. 한국의 입장을 정하기 위한 국내 의견 수렴 과정도 미흡했습니다. 인터넷 정책결정 과정은 다양한 이해당사자(multi-stakeholders)의 참여를 보장하며 투명하게 이루어져야 하지만 국내에서도, WCIT 회의에서도 정부주도의 일방적인 결정이 이루어졌습니다.

 

규칙 개정안의 세부 조항의 문구만으로는 이번 ITU/WCIT에서의 논란을 제대로 이해하기 힘듭니다. 그동안 인터넷주소정책기구(ICANN), 인터넷거버넌스포럼(IGF) 등의 공간을 통해서 형성되었던 인터넷 거버넌스를 둘러싼 국가간, 이해당사자간 긴장이라는 맥락 속에서 이번 WCIT 회의를 바라볼 필요가 있습니다. 망중립성이용자포럼이 주최하는 이번 오픈세미나는 그동안 인터넷 거버넌스의 역사와 참여자들의 관점의 차이를 검토함으로써 인터넷 거버넌스를 둘러싼 국제정치적 맥락에 대한 이해를 높일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입니다. 또한 이를 통해 향후 인터넷 거버너스에 대한 논의 과정에서 국내에서도 시민사회, 학계, 업계 등 다양한 이해당사자의 참여와 소통이 활성화되기를 기대합니다.

 

◇ 주최 : 망 중립성 이용자 포럼

◇ 후원 : 건국대학교 언론홍보대학원, 한국인터넷정보학회

◇ 일시 : 2013년 1월 11일(금) 오후 2시 - 6시

◇ 장소 : 건국대학교 산학협동관 608호

◇ 참가비 : 무료

 

◇ 순서

- 사회 : 김보라미(변호사)

- 발제 (2:00~3:00):

ICANN/ITU를 매개로 한 인터넷 거버넌스의 역사와 시민사회의 참여방안 / 이동만 (교수, KAIST 문화기술대학원 원장)

 

- 지정 토론 (3:00~3:30) :

전응휘 (망중립성이용자포럼)

김재연 (Global Voices Online 활동가)

 

- 휴식 (3:30~3:40)

- 이후 자유토론 (3:40~6:00)

 

◇ 문의

- 오병일 진보네트워크센터 활동가 02-774-4551, 010-2213-9199,

antiropy@gmail.com

 

망 중립성 이용자 포럼(http://nnforum.kr)

경실련, 민주언론시민연합, 언론개혁시민연대, 인터넷주인찾기, 진보네트워크센터, 오픈웹, 참여연대, 청년경제민주화연대, 한국여성민우회 미디어운동본부, 함께하는 시민행동




TRACKBACK :1 And COMMENT :0
prev | 1 | 2 | next